본문 바로가기

지극히 개인적/좋은 글

무기력

Overwhelming Paperwork

주말이 지나고 늘 그렇게 시작되는 한주.. 무엇때문인지 무기력하게만 느껴진다..

주말에 내가 뭘했는지 기억도 못한채.. 아니 아무것도 한게 없는게 사실이지만..

요즘들어서 나의 목표가 사라진것을 느낀다.. 무엇을 하고 싶어 했는지.. 뭘 하고 있는건지..

그냥 늘상 돌아가는 톱니 바퀴 처럼 그렇게 하루를 보내는것이 아닌지..

문득 나의 생활에 대해서 나 자신이 확신이 서지 않는다.. 지친걸까??

아니면 무엇이 문제일까.. 다시 한번더 일어서 걷고 싶지만 왠지 모를 무개감이 나를 다시

짓누르고 있다.. 모든 직장인이 느끼는 월요병이 나에게도 시작된것일까??

직장생활 3년 만에.. 쩝..

'지극히 개인적 > 좋은 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무기력  (0) 2010.08.23
프로그래머로 살아남는 법 - 이만용  (0) 2009.01.16